육우에게 먹이를 줄 때 고려해야하는 것은 품종, 나이, 성별, 무게 등 먹이를 먹는 소에 따라 달라집니다. 일반적으로 이탈리아에서 유럽소를 키울 때, 하루 배급량은 농축액과 건사료(삶은 옥수수 사료, 영양제 혼합물, 옥수수가루, 보리, 콩, 면화, 해바라기, 습식 부산물 등을 섞어서 만든 것)의 양을 계산해서 지급합니다. 그런 다음 농축액이 소의 영양 밸런스에 기여하는 정도 및 24시간 동안 섭취한 총 건사료 섭취량과 비교해서 적합한 비율대로 배급합니다.

소 사료의 일반적인 건사료에는 32%의 사일리지, 90% 건초, 25%의 벼를 베고 남은 짚단, 45%의 둥근 베일 사일리지, 20%의 갓 자른 풀, 농축액 87%, 삶은 옥수수 사료 60% 및 습식 부산물 25%가 포함됩니다.

잘 배합된 단일 사료를 배급하는 것은 육우의 건강과 생산량에 이점을 가져다 줍니다. 특히, 육가공 업체가 육류의 퀄리티를 유지하고 보장하기 위해서는 소를 사육할 때 어떤 것을 먹이느냐에 따라서 생산물의 품질을 꾸준히 유지하고 위험을 최소화합니다. 이 방법은 소들이 완전히 반추위를 유지하고 좋은 마블링과 근육량 등을 유지하도록 보장합니다.

 

 

Photo credit: ©ASSOCARNI/Associazione Nazionale Industria e Commercio Carni e Bestiame

error: ¡¡Este contenido está protegido!!